물건들2014. 11. 9. 16:23

서피스3에 사용할 마우스를 하나 구입했습니다.

서피스3에는 USB 포트가 하나 밖에 없어서 동글이 있는 무선마우스를 사용하게 되면 USB 포트를 더 이상 사용할 수 없어서 블루투스 마우스로 구입했네요.

 

원래 마소 아크터치 서피스 에디션이라는 블루투스 마우스가 있는데 인터넷으로 구입이 불가하고 하이마트에 가면 7만원대로 구입할 수 있다고합니다.

제가 구입한건 서피스 에디션은 아니고 그냥 아크터치 블루투스인데요. 서피스 에디션과 색상 말고는 뭐가 다른지 모르겠습니다.

서피스 에디션은 검은색에 가까운 색상이더군요.  

 

전에 사용하던 로지텍 v470 블루투스 마우스는 감도가 최악이고 샘플링레이트가 낮아서 마우스 포인터가 뚝뚝 끊기고 난리도 아니어서 블루투스 마우스 구입을 꺼리게 만들었었는데 역시 하드웨어의 명가 마이크로소프트 마우스는 그런 현상이 없군요.  

서피스로 롤(리그 오브 레전드)하는데도 무리 없이 쓸 수 있습니다. 전 롤 초보니까요~

 

장점

1. 블루투스라 USB 포트를 잡아 먹지 않는다.

2. 구부리면 켜져서 바로 사용가능하다.

3. 접으면 매우 얇아서 휴대성이 엄청 좋다.

4. 가볍다. 진짜 가볍다. 블루투스 아닌 아크터치 보다도 훨씬 가볍다.

5. 블루트랙 기술을 사용해서 웬만한 표면에서 모두 사용 가능하다.

 

단점

1. 비싸다. (할인받아서 5.4만원)

2. 그립감이 나쁜 편이다. (구조상 어쩔 수 없고 조금 적응하면 쓸만하다.)

3. 백버튼이 없다. (웹브라우징시 불편)

4. 터치형 휠 보다는 그냥 물리적 휠이 사용하긴 더 좋다. (대신 휴대성이 좋음.)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마우스를 블루투스 연결한 후 다사용했을 때 건전지를 빼지않고 마우스에 블루투스파란불을 끄게하는 법좀 알려주세요ㅠㅠ

    2014.11.23 11:23 [ ADDR : EDIT/ DEL : REPLY ]
  2. 비밀댓글입니다

    2014.11.24 22:19 [ ADDR : EDIT/ DEL : REPLY ]
  3. 그냥 펼치면

    파란불 꺼진다던데요?

    2014.11.25 22:47 [ ADDR : EDIT/ DEL : REPLY ]

물건들2014. 10. 12. 13:11

일단 인증 사진 몇 장입니다.

아이패드 사용할 때는 주로 동영상, 만화, 소설 보기가 주요 사용용도 였습니다. 완벽한 컨텐츠 소비 기기였죠.
그런데 이상하게도 웹브라우징은 거의 휴대폰이나 PC로...

서피스는 사용 용도가 아주 다르네요.
주사용 용도가 블로그에 글 올리기, 사진 편집 등 생산적인 작업을 하게 됩니다.
컨텐츠 소비는 아이패드에 비해 조금 불편하네요.
NAS의 동영상 볼때 아이패드는 그저 nPlayer만 쓰면 끝이었는데,
윈도에서는 여러 귀찮은 과정이 필요합니다. 터치 인터페이스도 불편하구요.

장점
1. 아이패드로는 못하던 생산적인 작업이 가능
2. 키보드와 스타일러스를 이용한 편리한 입력
3. 맘에 쏙 드는 각도조절 가능한 일체식 스텐드

단점
1. 아이패드류 보다 비싼 가격
2. 모자란 매트로 앱(터치입력)
3. 부족한 대기시간(장기간 미사용시 전원Off 필수 - 왜 맥북처럼 한 달씩 대기 못 시키는 거뉘?)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물건들/카메라2011. 1. 24. 14:19


아이패드 카메라 킷을 사고 짜증 났던 것이 DSLR로 찍은 사진을 아이패드로 옮기기 위해 CF 리더기를 카메라킷에 연결하면, 거의 대부분의 경우 "USB 장치가 너무 많은 전원을 필요로합니다." 메세지를 출력하고 인식을 하지 않는 것이었다. 

가지고 있던 3종류의 리더기에서 모두 같은 메세지를 보고는 열받아 있던 상황... 
회사에서 테스트용으로 보유하고 있는 멀티리더기를 모두 인식시켜본 결고... actto의 CRD-100 장치가 잘 인식된다는 것을 발견. 

아직도 잘 판매되고 있고 가격도 배송비 포함 1만원 미만으로 훌륭! 바로 주문해서 만족스럽게 사용하고 있다.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와... 저도 카메라 킷 있거든요... 정말 대단한 발견이신데요.. *^^* 정보 감사합니다!! ^^

    2012.02.03 01:4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물건들/카메라2010. 7. 15. 00:00


확실히 큰카메라가 사진이 잘 나온다. 
그리고 아직 하이브리드는 이런 순간 포착 사진을 만들어 내기에는 역부족이고...

그래도 들고다니기 편해서 나들이갈땐 NX10이 간택되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큰카메라 = 비싼 카메라??? 아무래도 프레임하고 렌즈는 무시 못할 문제이긴 하겠네요..
    카메라에 이제는 신경 전혀 못 쓰는 상황이라..ㅠ
    마지막 사진 너무 귀여워요..

    2010.08.05 04:16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물건들2010. 7. 14. 23:53

6년이 다 되어가는 PC 가 너무 느려서... 업그레이드를 했다.
그래봐야 서브급 랩탑이긴 하지만 쓰던 PC보다 10배 좋다. 배터리가 오래가는게 제일 좋음.
2년에 랩탑을 12번이나 바꾼 전력이 있는 노트북 전문가 양군이 고른 것이니 어련하겠지...
좋은 가격에 갈취 당해준 양군에게 다시한번 심심한 감사를 보낸다. 

그리고... 새 책상에 올려놓으니 잘 어울린다.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뭔지 잘 안 보여요....멋져 보이긴 한데..

    2010.08.05 04:15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물건들/자동차2010. 6. 21. 10:26
여름이 시작되고 에어컨을 가동하기 시작하니, 에어컨 냄새가 아주 속을 썩인다. 
에어컨 필터를 갈면 좀 나아질까 하고 필터를 검색하다 에바크리너라는 제품을 발견했다. 
에바크리너는 에바포레이터 크리너의 약자로 에어컨의 냉각기쯤으로 생각되는 에바포레이터를 청소해 주는 제품이다. 
에바포레이터는 에어컨 가동 중 차가워지므로 에어컨을 중지하면 이슬이 맺힐 수 밖에 없고, 
그런 조건에서는 곰팡이나 세균이 번식하기 매우 좋다. 
에어컨 냄새는 그런 곰팡이나 세균에 의해 발생하는 것으로 냄새를 원천적으로 제거하기 위해서는 에바포레이터를 
깨끗이 해주는 수 밖에 없다. 물론 에어컨을 분리해서 청소하는게 제일 좋겠지만... 비용상 불가능. 

에바크리너와 에어컨 필터를 지르고 사용법을 찾았는데, 비인기 차종인 젠트라는 에바크리너 주입할 구멍을
뚫을 위치에 대한 설명이 없다. 다른 차종은 있더만... ㅡ..ㅡ

어쩔 수 없이 직접 위치를 결정하기 위해 글로브 박스를 분리
젠트라X의 에어컨부는 아래 사진처럼 생겼다...
필터커버와 필터를 분리하고 보니 에어컨의 구조가 보인다. 
필터구멍을 통해 보이는 왼쪽 부분에 금속으로된 에베포레이터가 보인다. 
오른쪽엔 딱봐도 난 송풍용 팬이요~ 하는 장치가 보이고...
에베크리너 약품은 에바쪽으로 보내야하므로... 송풍기와 에바포레이터 중간쯤에 구멍을 뚫으면 되겠다. 



다른데 구멍 뚫는건 여러모로 복잡해서 에어컨 필터 커버에 구멍을 뚫었다. 


설명서에 적힌대로 에어컨을 최고속으로 틀고 에바크리너 거품을 주입...
송풍기를 최대로 트는건... 송풍기 바람을 이용해 거품을 에바쪽으로 보내기 위해서 일것으로 예상함.


거품이 가득 주입되자 에어컨 박스 틈으로 거품이 삐지고 나온다. 
거품이 송풍기 팬쪽으로도 유입되었는데, 이건 좋은 상황은 아니다. 
에바포레이터와 필터사이에 거품을 주입해서 모든 거품이 에바로 향하는게 제일 좋을 듯 한데...
위의 사진에서 처럼 필터와 에바포레이터 사이에 공간이 없다. 


에어컨 쪽으로 더러운 물이 떨어지므로 바닥에 신문지나 비닐을 잘 펼쳐 놓을것...
그런데, 이 거품은 에바에서 떨어진게 아니라 팬의 윤활유가 아닐까 하는 생각이....


다 주입하고, 10분간 에어컨을 끄고, 다시 30분간 에어컨 풀가동... (이게 메뉴얼이다.)
마지막으로 필터를 끼우면 작업 끝. 

참... 송풍기 필터 에바포레이터 순으로 된 차량은 아무리 좋은 필터를 끼워도 에어컨 냄새가 제거되지 않는다. 
송풍기 에바포레이터 필터 순이라면 어느정도 효과가 있겠지.
내 젠트라와 레조는 둘 다 송풍기 필터 에바포레이터 순이었다. 



결론 : 1시간 가까운 시공시간에 비해 효과가 미미하다. 에어컨 가동 중에는 은은한 솔향(?)이 나서 좋으나 에에컨을 끄고 외기유입만을 시키면 여전히 에어컨의 나쁜 냄새가 유입된다. 에바크리너 액이 에바포레이터에 충분히 전달되지 못한 것일까?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3.04.08 23:03 [ ADDR : EDIT/ DEL : REPLY ]

물건들/카메라2010. 5. 17. 10:10

NX10을 쓰고 있는데, GF1에 대한 미련을 못 버려서...

뽀레 형님 지르신 GF1을 며칠 빌려왔습니다. 

형수님이 쓰시는 거라는데... 죄송스럽... ㅡ..ㅡ; 


하루 사용 느낌...

1. AF는 NX10보다 무쟈게 빠르다. (NX10 은 그네타는 아들 찍기 거의 불가능 했습니다. GF1은 쉽게 되네요.)

2. 액정은 정말 죽음이다. NX10 AMOLED보다 훨 낫다. (너무 좋아서 탈인 지경임.)

3. 사진 결과물은 좀 아쉽다. (이건 개인적인 호불호에 따름.)

4. 기본 노출이 언더로 셋팅된게 아닌가 싶다. +1 Stop 노출 보정하니 내 입맛에 맞다. 

5. 동영상은 NX10 보다 좋다. AF 소음도 더 적게 들어가고 촬영 중 AF 도 더 원할하다. 

 

 

다 좋은데 사진 결과물이 제 맘에 쏙 들지가 않네요.

일본어 바디라 셋팅을 맘껏 못 만지는 점도 일조를 하고 있을지도...

 

젤 위부터 5D, GF1, NX10 사진입니다. 

찍은 상황도 시간도 각도도 달라서 전혀 공정하지 않다는 점을 밝혀둡니다. ^^;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GF1도 참 좋죠... GH1이 진리에욧... 동영상은..ㅋ
    사진 자체에 대한 결과물은 제 경우도... 니콘 사용했을 때보다(지금도 갖고는 있으나 거의 안 씁니다.ㅠ) 마음에 안 듭니다.
    대신... 너무나 만족스런 동영상 때문에 잘 쓰고 있습니다..
    약간 언더같기도 한데... 노출이 니콘과는 좀 달라서 그러려니 하는 중입니다.(항상 언더는 아닌 것 같아서리..)

    2010.05.19 05:5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물건들2010. 5. 4. 09:33

예전과 달리 탈옥 같은 커스터마이징은 귀찮아서 안 하게 되어버린 수리눈입니다. 

이번 탈옥은 무지 쉽고 빠르다길래... 궁금해서 한 번 해봤습니다. 

소감은 이렇네요. 

 

1. SBSetting은 정말 좋다. 

- 동영상 보다가 밝기 조절하기 위해 프로그램을 종료시키지 않아도 된다. 

- 외부에서 클량 어플 쓰다가 이상한 AP가 잡혀버려서 이도 저도 안 될때... wifi를 끄기 위해 클량 앱스 종료시키고 첨부터 다시 시작하지 않아도 된다. 

- 애들이 쓰면 안 되는 앱스를 독에 숨겨 둘 수 있어서 좋다. 19금 앱스, 폭력적인 게임 등

 

2. Bitesms도 좋네. 

- 문자 왔을때 답문자를 바로 보낼 수 있어서 좋다. 

- 문자를 따로 지우는건 그닥 필요성이 없다. (마누라에게 숨겨야할 문자가 없다. 여친이라도 생기면 모르지만..)

- 그런 고로... 통화목록 개별 삭제 앱스는 설치도 안 했다. 

 

3. 은행 어플 안 된다. 

- 사실 자주 쓰지도 않지만 된다는 자체로 맘 편했었다. 

- 크랙하면 되지만 복잡하고 귀찮다. (개발자라 맘만 먹으면 못할 정도는 아니다.)

 

4. 테마 변경

- 귀찮다. 

 

5. 불법 복제 앱스 사용

- 안 쓴다. (bitesms는 광고 들어가고 무료로 풀린거라는데... sbsetting이 혹시 유료인가? 그럼 부끄부끄)

 

6. 멀티테스킹

- 좋다. 근데 자주 쓸 일은 없을 듯 하다. 

- 뭔가 떠 있는게 아닌가 자꾸 확인하게된다. 귀찮다. 

 

7. 왠지 배터리가 빨리 닳는 듯 하다. 

- 바이러스 걸린게 아닌지 걱정하게 된다. 

- 뭔가 백그라운드에 돌아가고 있는게 아닌지 자꾸 확인하고 싶어진다.

- 귀찮다. 

 

8. 불안하다. 

- 제대로 QA되지 않은 제품을 쓰고 있는 느낌이다.

- 중요한 시점에 어딘가에서 문제가 생길 듯 한 느낌을 지울 수 없다. 

 

 

결론은 "귀찮다"로 귀결되고 있습니다. 

 

sbsetting의 편리함 빼고는 큰 감흥이 없네요. 

제 입장에서는 귀차니즘을 이길만큼의 메리트는 없는 것으로 결론이 나고 있습니다. 

조만간 정펌으로 돌아갈 듯 하네요. 

 

빨리 OS4.0이 나오고, 후에 sbsetting나 bitesms 같은 앱스만 나오면 전 절대 탈옥 안 할 듯 합니다.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멀티 태스킹이 참 부러우나... 귀찮기도 하고... 그래서 안하고 사용 중입니다.. 예전에 한번 해본 경험에 의하면 SBSetting은 정말 편하지요...
    OS 4.0이 빨리 나와주기를...

    2010.05.13 04:33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저도 OS4 나오면 귀찮은 탈옥은 안 할거에요.
      근데, 희안하게 탈옥하고 와이파이 아이피 가끔 못 받아오던 문제가 싹 사라졌어요. 모니터를 닦으면 인터넷이 빨라지는 효과인가? ^^

      2010.05.13 09:39 신고 [ ADDR : EDIT/ DEL ]

물건들/카메라2010. 4. 13. 09:39

조카가 들고 있던 GRX다. 사진은 NX10이 수고 해주셨음.
센서와 렌즈가 통째로 분리되어 바꿔넣을 수 있는 구조의 특이한 넘...

물려있는 렌즈킷은 33mm 2.8 Macro다. 환산화각 50미리 정도로 편하게 쓸 수 있을 듯...
느낌은

1. 가볍다. 작다.
2. EVF는 별로다. (NX10과 비슷하거나 약간 못한 정도? E-P2의 EVF와는 비교가 불가능.)
3. AF는 느리다. (마크로 렌즈라 그럴지도..)
4. AF 잡다가 가끔 Display가 멈춘다. 그리고는 갑자기 삐릭하며 AF완료!
6. 접사는 생각만큼 접근하지 못한다. 



요 사진은 GRX로 찍은 사진...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런 리코가 접사에서 밀리다니!

    2010.04.13 10:1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물건들2010. 3. 17. 10:04

지름신께 저항치 못하고 지른지 일주일... 
현재 스코어 대만족~

Posted by 수리눈
TAG 아이폰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강종순

    너도 질렀군. 우리 회사도 10명 중에 6명이 아이폰인데... 4명이 없는데 그 중 나도 포함.. 갖고 싶지만 참고 있다. 안드로이드나 질러 볼까 하고...^^

    2010.03.23 11:42 [ ADDR : EDIT/ DEL : REPLY ]
    • 나도 친한 사람이 다 아이폰이라.. ^^
      아이폰은 친한 사람이 많이 쓰면 더 좋아. 너도 아이폰으로 질러라.

      2010.03.24 11:14 신고 [ ADDR : EDIT/ DEL ]
  2. 드디어 지르셨구만요!!!! 축하!!

    2010.03.31 06:1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