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죽공예/가죽공예 - 만든 것'에 해당되는 글 79건

  1. 2014.11.02 코도반 시계줄 (5)
  2. 2014.09.26 키홀더 + 지갑
  3. 2013.12.22 3줄꼬기 넥스트랩과 가방스트랩
  4. 2013.12.16 작은 가방 5번째
  5. 2013.05.20 아내용 작은 가방 (2)
  6. 2013.05.12 아이패드 스마트커버 (1)
  7. 2013.05.04 가죽 벨트 리폼
  8. 2013.01.28 NOOK HD용 포치 (1)
  9. 2012.10.01 여성용 반지갑
  10. 2012.08.28 둘째 아들용 작은 가방

코도반 가죽으로 만든 시계줄입니다.

 

만드는 방법은 아래 링크로... ^^

http://eagles-eye.tistory.com/entry/watchstrap1

http://eagles-eye.tistory.com/entry/watchstrap2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아 예쁘네요 !

    2015.01.06 19:39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딱 저만큼만 코도반 가죽 구매하는 방법은 없을까요? 아 너무 예쁩니다!

    2015.01.14 02: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 제가 아는 한으로는 코도반을 저정도 크기로 구입할 루트는 없습니다. 대부분의 가죽이 그렇듯 장 단위로 구입해야해요.

      2015.02.18 13:49 신고 [ ADDR : EDIT/ DEL ]
  3. 답글 감사드립니다.. 워낙 고가라서 장 단위로 구입하기엔 예산이 ㅠㅠ 부족할 듯 싶네요 ㅠㅠ

    2015.02.22 23:2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비밀댓글입니다

    2016.01.14 22:18 [ ADDR : EDIT/ DEL : REPLY ]


장모님 키홀더 지갑이 너덜너덜해 지셨길래... 


작업을 오래 쉬었더니 쓸만한 가죽도 없고... 

엣지코트도 전부 말라 붙어 쓸 수 있는건 반도피혁에서 샀던 검정 기리매 뿐

그래도 그럭저럭 쓸만하게는 만들어 진 듯.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가방용 스트랩과 새로산 미러리스 카메라용 넥스트랩

세줄꼬기로 만들었음.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전에 와이프에게 만들어준 조그만 가방이 벌써 헐어서.. (역시 가죽은 좋은걸 써야..)

새로 하나 만들었습니다. 

하도 가죽작업을 안 했더니 쓸만한 가죽도 없고...

비싼 엣지코트들은 전부 말라 붙어 쓸 수가 없고...

없던 실력은 더 없어지고... ㅜㅜ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아내 조공용 작은 가방

미주교역 슈렁큰 / 파이핑


역시 능력은 계속 갈고 닦아야 하는 것. 

통 가죽질을 안 했더니 결과물이 신통찮음.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비밀댓글입니다

    2013.10.06 18:14 [ ADDR : EDIT/ DEL : REPLY ]
    • 앗.. 필리아님! 정말 오랜만이군요. 뭐 서로 생각이 다른걸 인정하지 않아서 그런일이 있었던 건데 용기씩이나 필요할까요. 저도 이제 클량에서 늙은이라 조용히 살고 있습니다. 호주 이민이라니 정말 부럽네요. 새 보금자리에서 행복하게 사시는 모습 가끔 알려주세요. ^^

      2013.10.08 13:20 신고 [ ADDR : EDIT/ DEL ]


정품 스마트커버의 기능은 살리고

이태리산 배지터블 가죽으로 질감은 Up~

너덜너덜해지기 쉬운 가장자리는 스트치를 넣음.

내부는 돈피로 마무리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워워

    대단하시네요 저도 하나 가지고 싶어요 ㅠㅠ

    2013.10.20 23:08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가죽 벨트 리폼하는 방법

 

가죽을 길게 자릅니다. 

너무 얇으면 하나 더 자릅니다. 

본드로 붙입니다. 

테두리를 부드럽게 마감합니다. 

전에 쓰던 밸트 버클을 끼웁니다.

몸에 맞게 구멍을 뚫습니다.

끝~

 

참 쉽죠잉~

 

5시간 걸린건 함정, 장식선 넣다가 삑사리 난 것도 함정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NOOK HD용 포치입니다. 

요즘은 그냥 만들기 편한 것만 만드네요. 

심지어 불도장 조차 찍지 않습니다. ㅡ..ㅡ;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감사합니다!

    2013.02.10 23:1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몇 년전에 만들어준 지퍼 반지갑이 다 헐어서 새로 만들었습니다. 

지퍼 달기는 너무 험난해서 포기하고 아내의 라이프 스타일에 맞추어 카드 동전, 카드, 지폐까지 넣을 수 있는 사이즈로 만듬.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


큰아들 라임색 작은 가방 만들어 준 직후 시작했던...
둘째용 가방 만들기가 미루다 미루다 2년 가까이 걸려버렸네요. 

그래서 큰 애 가방은 이미 너덜너덜...
처음 생각했던 대로 만들어지지 않아 뜯고 다시 만들었더니..
퀄리티가 영 아니올시다. 

그래도 가방 받고 좋아하는 아들 보니 기분이 좋습니다. 




Posted by 수리눈

댓글을 달아 주세요